default_setNet1_2

여행자의 어원 사전

기사승인 2024.06.14  11:14:25

공유
default_news_ad1
   
 

오늘날 세계는 헤아리는 방식에 따라 193~215개의 나라와 영토가 있고, 각각 이름이 붙여져 있다. 이름마다 사연 없는 곳이 없을 정도로 각각의 스토리를 품고 있다.

여행 작가인 저자는 6개 대륙, 65개국을 돌아다니며 현지 조사한 내용과 문헌, 전설 등을 찾아 각각 나라 이름의 연원을 추적했다. 저자에 따르면, 나라 이름을 지을 때 크게 ▷지형 ▷위치나 방향 ▷민족 ▷기념비적 인물 등을 따서 짓는다. 예컨대 ‘높은 산들의 나라’라는 뜻의 아이티는 그 나라의 지형을 본 땄고, 중국의 동쪽에 위치한 일본은 ‘해가 뜨는 나라’의 뜻으로 이름을 지었다.

미국을 뜻하는 ‘아메리카’는 사실 신대륙이란 사실을 처음으로 인지한 아메리고 베스푸치의 성을 따 ‘베스푸티아’가 됐어야 했지만, 이름인 ‘아메리고’가 라틴어화 하기 쉽다는 현실적인(?) 이유로 성이 아닌 이름에서 따왔다.

덩컨 매든 저/ 고정아 역/ 윌북

편집부 mypetnews@hanmail.net

<저작권자 © 마이펫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